미디어에 소개된 파우더룸
  • 2016
    04.21
    파우더룸, 롯데백화점과 내달 2일까지 뷰티 샘플링 이벤트
    파우더룸, 롯데백화점과 내달 2일까지 뷰티 샘플링 이벤트

    뷰티 채널 파우더룸은 국내외 화장품 25개 브랜드의 기초, 바디, 메이크업 제품 10만개를 증정하는 대규모 샘플링 행사를 롯데백화점과 함께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파우더룸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SK-Ⅱ, 키엘, 겔랑, 랑콤 등 해외 유명 뷰티 브랜드부터 오휘, 아모레퍼시픽, 숨, 닥터자르트 등 국내 대표 뷰티 코스메틱까지 총 25개 국내외 유명 뷰티 브랜드 제품이 참여한다.

    샘플링에 참여한 제품군은 시어 울트라 리치 컴포팅 크림(록시땅), 블랑 엑스퍼트 데이 크림(랑콤), 클렌징 오일(슈에무라), 에뮐씨옹 에꼴로지끄 로션(시슬리), 슬리핑 마스크(아모레퍼시픽), 에어플루이드 파운데이션(VDL) 등 40여종 이다.

    이번 행사는 5월 2일까지 진행되며 파우더룸 꿀벤트 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파우더룸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는 롯데백화점에 입점한 국내외 유명 브랜드들을 체험할 수 있는 대규모 무료 샘플 증정 행사로, 브랜드들은 소비자에게 제품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소비자들은 평소 구매하고 싶었던 브랜드를 먼저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 2016
    04.18
    '꽃, 날씨' 상관없는 사계절 이색카페 _ 미러룸 소개
    오늘 당장 아무런 계획 없는 이들을 위한 에디터 추천, 도심 속 힐링 카페 리스트

    나들이의 계절 봄이지만 특별한 계획이 없다고 걱정하지 말자. 꽃이 언제 피는지, 날씨가 언제 풀리는지 ‘그딴 거’ 아무 상관없는 카페로 향하면 되기 때문이다.

    단순한 음료 소비형태의 카페에서 벗어나 이용자의 쉼터를 제공하는 힐링 카페 전성시대. 2016년 카페는 커피를 마시며 단순히 담소만 나누던 ‘다방’에서 ‘휴식’ 공간으로 변화무쌍하다. 노곤한 피로감을 풀어주는 마사지 카페부터 낚시, 메이크업, 레코딩 등 이색 취미 체험까지 일상에 치이는 이들의 스트레스를 톡톡히 풀어주고 있다. 오늘 당장 아무런 계획 없는 이들을 위한 에디터 추천, 도심 속 힐링 카페 리스트.

    2. 메이크업 카페
    들어갈 때와 나올 때 얼굴이 달라질 수 있다. 커피를 마시며 메이크업 전문가들의 뷰티 노하우도 얻어가니 일석이조다.


    <카페 미러룸>
    국내 최대의 온라인 뷰티 커뮤니티 ‘파우더룸’이 오픈한 오프라인 뷰티 카페. 삼청동에 위치한 미러룸은 전통 한옥 구조에 ‘거울 나라’라는 컨셉을 입혔다. 모든 방문고객은 비치된 화장품을 직접 테스트하고 유명 브랜드의 샘플도 무료로 받아갈 수 있다. 뷰티 클래스, 뷰티 체험단 모집 등의 이벤트도 시즌별로 제공한다. 음료 6천 원 대, 홈페이지 http://www.mirrorroom.com/
  • 2016
    04.15
    파우더룸, 중국 시장 서비스 제공
    "K뷰티박스"를 통해 중국 2030 여성들에 한국 화장품 무료 체험 기회와 사용후기 서비스 제공


    [이뉴스투데이 이종은 기자] 국내에서 167만 회원과 월 800만 방문수를 기록하는 온라인 뷰티 채널 파우더룸이 중국판 파우더룸 ‘한좡지앤’을 통해, 중국 진출을 모색하는 한국의 코스메틱 브랜드들이 중국 시장의 반응을 사전 확인할 수 있는 테스트베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류 바람을 타고 ‘K뷰티’가 중국을 휩쓸고 있는 가운데, 과거 중국의 2030 여성들은 좋아하는 연예인이 모델로 있는 화장품 브랜드를 대량 구매하는 구매 패턴을 보였다. 하지만 최근, 국내에서 입소문을 타고 히트하고 있거나 실제 효능이 입증된 화장품에 집중하는 변화를 보이고 있다.

    입소문을 타고 중국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불러 일으킨 ‘파파레서피’와, 중국의 유명 블로거가 사용후기를 게시한 후 지난 하반기부터 중국 시장에서의 매출 증대를 이룬 ‘클리오’가 대표적으로, 파우더룸은 중국 시장 진출을 염두에 두고 있으나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코스메틱 기업을 위해 ‘K뷰티박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믿을 수 있는 정보인지에 극도로 민감한 중국 소비자들이 주요 정보 채널로 활용하는 소셜미디어와 커뮤니티에 제품 후기 정보를 생성하고 확산시킬 수 있다.

    또한 이는 자사의 제품이 중국 소비자들에게 어떤 반응을 가져올 지 알 수 없는 국내의 기업들이 적은 비용으로 중국 파워 인플루언서들을 통해 제품에 대한 반응을 사전 확인할 수 있어 좋다.

    파우더룸은 4월 말 중국판 파우더룸 한좡지앤의 사이트를 업그레이드해 오픈하고, 테스트 규모를 확장하는 등 국내 코스메틱 브랜드들의 중국 진출 교두보가 되겠다는 전략을 밝혔다.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2016
    03.18
    알록달록 봄을 알리는 3월의 파우더룸
    겨울 찬바람에 잔뜩 웅크렸던 어깨가 따스한 봄을 맞이할 생각에 벌써부터 들썩인다. 환절기 피부 건조함을 잡아줄 에센스부터 믿을 만한 발색력의 립 펜슬, 핑크빛 블러셔까지 뷰티녀들의 얼굴도 이미 화사하다. 봄보다 앞서가는 네이버 최대 회원 뷰티 카페 파우더룸
    (cafe.naver.com/cosmania)은 무슨 색일까.

    1 메이크업포에버 울트라 HD 스틱 파운데이션 크리미한 텍스처의 스틱 타입 파운데이션. 발림성이 좋아 얼굴에 쉽게 펴 바를 수 있다. 초고화질 카메라 앞에서도 완벽하게 매끄러운 피부를 표현하기 위해 개발된 제품인 만큼 커버력은 기본. 컬러가 다양하게 출시돼 피부톤에 맞는 컬러를 찾기에도 좋다. 12.5g 6만원대.

    2 어퓨 컬러 립 펜슬 고가의 백화점 브랜드 제품에 과감하게 도전장을 내민 어퓨 컬러 립 펜슬. 공식 홈페이지에 컬러 립 펜슬 품평회 영상이 공개되면서 훌륭한 발색력으로 뷰티 피플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뒷부분을 돌리면 심이 나오는 다이얼 타입으로 사용이 간편하고 다른 립 펜슬에 비해 촉촉하고 발림성이 부드럽다는 것도 장점. 립 펜슬을 처음 사용하는 입문자들에게 적극 추천하는 제품이다. 1g 5천8백원.

    3 베네피트 단델리온 듀 여리여리한 로즈 핑크빛 블러셔의 원조 베네피트 단델리온의 동생으로 불리는 아이템. 리퀴드 타입 크림 블러셔로 부드러운 발림성은 물론 립밤을 바른 듯 촉촉한 사용감과 컬러 지속력이 매력적이다. 소량 펌핑한 뒤 양 볼에 톡톡 찍어 블렌딩하면 러블리한 봄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보다 진한 발색을 원한다면 같은 컬러의 파우더 블러셔를 한 겹 덧발라 줄 것. 30ml 3만9천원.

    4 에뛰드하우스 베리 딜리셔스 컬렉션 에뛰드와 봄의 시작을 알리는 새콤달콤한 딸기의 콜래보레이션. 2016년 S/S 시즌 새롭게 출시되는 ‘베리 딜리셔스 메이크업 컬렉션’은 봄 딸기와 만나 기분까지 상큼하게 만들어주는 딸기 메이크업 컬렉션. 네일, 립밤, 퍼퓸, 보디 제품 등 총 14종으로 구성됐다. 베리 딜리셔스 컬러 인 리퀴드 립스 쥬이시 3.5g 9천5백원대, 베리 딜리셔스 생크림 블러셔 6g 8천5백원, 베리 딜리셔스 컬렉션 진주알 맑은 애니 쿠션 15g 1만8천원.

    5 헤라 셀 에센스 2013년 9월 출시된 후 ‘부스터 에센스’로 유명해진 헤라의 스테디셀러 셀 에센스가 업그레이드됐다. 다양한 내적·외적 요인으로 발생하는 피부 노화의 가장 주된 원인인 ‘피부 사막화 현상™’을 막아주는 헤라 셀 에센스는 수분감이 풍부해 환절기 피부 건조함을 해결하는 데도 안성맞춤. 아침, 저녁 모두 세안 직후 스킨케어 첫 단계에 사용하면 촉촉하고 투명한 피부를 느낄 수 있다. 150ml 6만원.

    *이달의 TOP 5는 파우더룸(cafe.naver.com/cosmania)과 여성동아 페이스북(www.facebook.com/thewomandonga)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기획 · 최은초롱 기자
    사진제공 · 메이크업포에버(080-514-8942) 베네피트(080-001-2363) 어퓨(080-080-4936) 에뛰드하우스(080-022-2285) 헤라(080-023-5454) | 디자인 · 이지은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60318/77080879/1#csidx810c23dbdbfcfdabc1255a574d54b11